YU now YU news room

yu news room

금융권 임원 출신 대학 보니…‘영남대 9위’hit : 3784 | 2017.07.21
비수도권 사립대 유일 Top 10에 이름 올려
주요 금융권 임원 11명 배출, 영남대 동문파워 재확인
[2017-7-21] 
[표] 금융사 임원 출신 대학 Top10 - 출처 CEO 스코어.jpg
 
 영남대(총장 서길수)의 동문파워가 금융권에서 다시 한 번 확인됐다.
 
 최근 기업 경영성과 평가사이트인 ‘CEO스코어가 주요 금융사 임원들의 출신 대학을 분석한 결과, 영남대가 전국에서 아홉 번째로 많은 임원을 배출한 것으로 나타났다. 비수도권 사립대 가운데는 유일하게 Top 10에 포함됐다.
 
 CEO스코어 분석에 따르면, 올해 1분기 기준 금융권 임원 476명 중 영남대 출신은 총 11명으로 확인됐다. 서울대가 91명으로 가장 많은 임원을 배출했으며 고려대 69, 연세대 45명 순으로 나타났다. 서울 주요 대학이 10위권에 오른 가운데 지방대는 전국에서 영남대와 전남대 두 대학만이 Top 10에 이름을 올렸다.
 
 영남대 출신의 금융권 대표 인사로는 지난해 2KDB산업은행 회장으로 취임한 이동걸 회장(경제 66학번)과 지난 2014DGB금융지주 회장 겸 대구은행장에 취임해 4년째 대구은행을 이끌고 있는 박인규(무역 73학번) 회장이 있다.
 
 한편, 영남대는 지난 4CEO스코어가 발표한 국내 500대 기업 CEO 배출대학 순위에서도 전국 8에 오른바 있으며, 코스닥협회가 발표한 ‘2017년 코스닥 상장법인 경영인 현황 조사에서도 코스닥 CEO 배출 대학 순위 전국 6에 오르는 등 재계에서의 영남대 동문파워를 잇달아 보여주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블로그
  • 미투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