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U now YU news room

yu news room

前 영남대 총학생회장, 5년째 모교 발전기금 기탁hit : 1380 | 2017.07.26
44대 총학생회장 김태우 동문, 26일 후배 장학금 등 4백만원 전달
2013년 '소셜런투유' 설립해 수익금으로 대학 발전기금 총 29백만원 기탁
[2017-7-26]
 
2017072603.jpg
<제44대 영남대 총학생회장 출신의 김태우 소셜런투유 대표가 발전기금 4백만원을 기탁했다>
 
 영남대 총학생회장 출신이 학교를 졸업하고 나서도 모교와 후배들을 위해 꾸준히 대학 발전기금을 기탁하며 기부 문화를 선도하고 있다. 2013년 처음 발전기금을 기탁한 이후 다섯 번 째 기탁이다.
 
 26일 오전 1030소셜런투유설립자인 김태우(32, 아래 사진 오른쪽) 대표가 영남대 총장실을 찾았다. 영남대 44대 총학생회장 출신인 김 대표는 대학 발전을 위해 써달라며 4백만 원을 서길수 총장에게 전달했다. 김 대표는 2013년부터 지금까지 다 섯 차례에 걸쳐 후배들을 위한 장학금 등 대학 발전기금으로 총 29백만 원을 기탁했다.
 
2017072602.jpg
 김태우 대표는 학교를 다닐 때도, 졸업하고 나서도 모교가 발전하고 후배들이 잘 됐으면 하는 마음은 항상 똑같다면서 적은 돈이지만 후배들이 공부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 저도 모교와 후배들에게 조금이라도 더 도움을 줄 수 있는 선배가 될 수 있도록 맡은 분야에서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화답해 서길수 총장은 학교와 후배들을 잊지 않고 꾸준히 찾아와주는 선배들이 있어 후배들이 든든할 것이라며 이제 갓 사회에서 자리를 잡은 선배들이 기부한 소중한 돈인 만큼 꼭 필요한 후배들을 위해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소셜런투유는 젊은 청춘들에게 희망, 위로, 진심 어린 조언, 그리고 새로운 기부문화 전파를 위해 대학생들과 젊은 사회 초년생들이 2013년에 설립한 기업이다. 이 기업은 2013년부터 독도수호 힙합페스티벌 등의 공연을 기획해 수익금을 대학 발전기금으로 내놓는 등 다양한 문화사업을 통해 기부 문화를 선도하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블로그
  • 미투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