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U now YU news room

yu news room

영남대 로스쿨, 제10회 변호사시험 합격률 2위hit : 6144 | 2021.05.12
10기 입학생 71명 중 49명 합격 합격률 69%’
지난해 전국 1위 등 최근 3년간 서울대와 1, 2위 번갈아 차지
누적 입학인원 대비 석사학위 취득률도 전국 3양질 법조인 양성 입증
[2021-5-12]
<영남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전경>
 
  영남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이하 로스쿨’)이 제10회 변호사시험 합격률 전국 2(로스쿨 10기 입학인원 기준)에 오르며 명실상부 대한민국 최고 로스쿨로 다시 한 번 공인받았다.
 
  최근 법무부가 제10회 변호사시험의 각 대학별 합격자 분석 자료를 공개했다. 그 결과, 영남대 로스쿨이 10기 입학생 71명 중 49명의 합격자를 배출하며 합격률 69%로 전국 2위를 기록했다. 서울대(1)와 영남대에 이어 고려대, 성균관대, 한국외대, 연세대 로스쿨이 그 뒤를 이었다.
 
  이 같은 영남대 로스쿨의 성과는 놀라운 일도 아니라는 게 법조계의 평가다. 영남대는 이미 지난해 제9회 변호사시험에서 전국 1(9기 입학인원 기준)에 오르며 화제의 중심에 오른 바 있다. 8회 변호사시험에서도 서울대에 이어 2(8기 입학인원 기준)에 오르는 등 최근 3년 동안 서울대 로스쿨과 1, 2위를 번갈아 차지하며 국내 Top2 로스쿨로서의 위상을 확고히 하고 있다.
  변호사시험 합격률은 로스쿨의 경쟁력을 단적으로 보여주는 지표다. 법조계와 학계, 수험가에서는 변호사시험 합격률을 산정할 때, 단순 응시인원이 아닌 해당년도 입학인원 기준 합격률이 가장 의미있다는 평가를 하고 있다. 각 대학 로스쿨이 졸업시험 등을 통해 변호사시험 응시인원을 제한하여 시험 합격률을 조정할 수 있다고 보기 때문이다. 로스쿨 과정 3년 만에 변호사시험 합격자를 얼마나 많이 배출했는지를 보여주는 입학인원 대비 합격률’은 양질의 법조인 양성을 위한 교육 커리큘럼의 우수성을 방증하는 것이다.
 
  이 같은 이유로 대학별 로스쿨의 석사학위 취득률 역시 또 하나의 중요한 지표로 인정된다. 이 역시 영남대 로스쿨이 독보적으로 높은 석사학위 취득률을 보인다. 지금까지 1기부터 10기 전체 로스쿨 입학생 기준으로 영남대는 92.9%(입학인원 719/졸업인원 668)라는 압도적인 석사학위 취득률을 보여준다. 서울대, 고려대 로스쿨과 함께 Top3.
  영남대 로스쿨이 설립 이후 매년 이 같은 성과를 이어오고 있는 것은 교수, 학생, 행정직원의 3박자가 최상의 조화를 이루었기 때문으로 평가받는다. 영남대 로스쿨의 축적된 학력신장 및 학생지도 프로그램은 타 로스쿨과는 비교할 수 없는 독보적인 프로그램으로 자리 잡았다.
 
  영남대 로스쿨은 매 학기 진단평가를 실시해 학생 스스로 학력을 진단할 수 있도록 한다. 지도교수는 진단평가 결과를 토대로 1:1 맞춤형 학생지도에 활용한다. 로클럭이나 검사를 지원하는 학생들을 위해서는 판검사 출신의 실무교수가 지도에 힘쓰고 있으며, 법정실무과목 등 주요과목에 대해서는 현직 법조인들이 직접 첨삭지도를 통한 밀착지도를 하고 있다.
 
  전국 최고 수준의 행정서비스 역시 빼놓을 수 없다. 학생들이 공부하며 느낄 수 있는 작은 불편함도 줄이기 위해 학습공간 개선, 24시간 공부방, 휴게실 등 모든 편의시설을 제공하고 있다. 학생들의 고민과 스트레스도 학교가 적극적으로 관리해 주기 위해 학생지도센터에 로스쿨 학생들만을 위한 전문 연구원이 상주하며 학생들의 고민을 상담해 주고 있다.
 
  학생 간 동료 의식도 영남대 로스쿨의 장점이다. 학생 간 멘토-멘티 프로그램으로 통해 학생들이 서로서로 학업을 돕고, 로스쿨 생활 전반에 대해서 서로가 끌고 밀어주면서 학습력 향상에 시너지가 나고 있다.
 
  올해 2월 영남대 로스쿨을 졸업하고 제10회 변호사시험에 합격한 손혜수(31, 영남대 약학부 졸업) 씨는 로스쿨 재학 3년 동안 학업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교육, 행정 시스템이 체계화 되어 있다는 것이 영남대 로스쿨의 강점이라고 생각한다. 법학 공부의 특성상 학습량이 방대하지만, 영남대 로스쿨 시스템 내에서 믿고 따라가면 변호사시험에 합격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학생들 대부분이 갖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서로 변호사시험의 경쟁자가 아닌, 예비 법조인으로서 다함께 합격하자는 영남대 로스쿨만의 문화가 있다. 이러한 학생 간의 동료 의식이 3년간의 힘든 수험 생활을 이어오는데 큰 도움이 된 것 같다고 말했다.
 
  영남대 이동형 법학전문대학원장은 대학의 전폭적 지원과 우수한 교수진의 교육·연구, 학생 상호간의 주도적 학습 등이 어우러짐과 동시에 우수한 행정력으로 이를 뒷받침하고 있다면서 지금까지의 좋은 성과는 학교와 교수를 믿고 열심히 따라와 준 학생들 덕분이다. 앞으로도 양질의 법조인 양성을 통해 명문 로스쿨로서의 위상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블로그
  • 미투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