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U now YU news room

yu news room

영진물산 채삼수 대표, 모교에 1억원 기탁hit : 1525 | 2018.05.10
영남대 식품가공학과 82학번 출신 후배들 장학금으로 써 달라
최근 4천만 원 모교에 전달지금까지 후배 위해 장학금 1억여 원 기탁
[2018-5-10]
 
2018051002.jpg
 
 영진물산 채삼수(55, 사진 오른쪽에서 세번째) 대표가 최근 모교 영남대에 4천만 원을 쾌척하며 지금까지 총 1억여 원을 후배 장학금으로 기탁했다.
 
 채 대표는 영남대 식품가공학과 82학번 출신으로 모교 후배들을 위해 꾸준히 장학금을 전달해 왔다.
 
 10일 오후 영남대를 방문한 채 대표는 대학을 졸업한지 많은 세월이 흘렀지만, 모교와 후배들을 생각하는 마음은 변함이 없다. 후배들이 공부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서길수 영남대 총장은 모교와 후배를 잊지 않고 찾아줘서 감사하다. 대학을 떠난 지 수십 년이 지나도 모교와 후배 사랑을 실천하는 선배가 있어 후배들이 든든할 것이라면서 후배들이 열심히 공부해 사회에서 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대학에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블로그
  • 미투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