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U now YU news room

yu news room

정서린·이영학 서린컴퍼니(주) 대표, 영남대에 발전기금 3천만 원 기탁hit : 989 | 2021.05.18
영남대 독도연구소 활동 보며 기부자로서 보람 느껴누적 9천만 원 기탁
발전기금 활용해 지난해 영남대 캠퍼스에 독도자생식물원조성
학생·시민 대상 독도 생태 환경 알리는 독도 교육활용
[2021-5-18]
  서린컴퍼니() 정서린, 이영학 대표가 영남대학교(총장 최외출)에 발전기금 3천만 원을 기탁했다.
 
  18일 오후 2서린컴퍼니() 정서린, 이영학 대표가 영남대를 찾아 최외출 총장에게 독도 연구와 교육에 써 달라며 3천만 원을 전달했다. 정서린, 이영학 대표는 지난 2019년 영남대를 찾아 독도 자생식물 및 생태환경 연구 활동에 보탬이 되고 싶다며 3천만 원을 전달한 것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총 9천만 원의 발전기금을 영남대에 기탁했다.
 
  이영학 대표는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독도를 위해 기여 할 수 있는 방법을 찾다가 영남대 독도연구소의 의미 있는 연구 활동을 접하게 돼 지금까지 영남대와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면서 영남대에 조성된 독도자생식물원과 독도연구소의 교육·연구 활동을 보면 기부자로서 큰 보람을 느낀다. 앞으로도 우리땅 독도를 위한 꾸준한 교육·연구 활동을 펼쳐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영남대 최외출 총장은 대학의 교육·연구 활동에 지속적인 관심을 가져주셔서 감사하다면서 독도연구소에서 수행하는 교육·연구 활동은 독도 영유권에 대한 역사적 사실을 알리는 것은 물론, 우리 다음 세대를 위한 중요한 활동이다. 기탁자의 뜻도 이와 다르지 않다고 생각한다. 기탁자의 소중한 뜻이 대한민국 미래 세대들에게 잘 전달 될 수 있도록 교육·연구 활동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지난해 영남대는 정서린, 이영학 대표가 기탁한 발전기금을 활용해 경산캠퍼스 대학본부본관 옆 부지에 독도자생식물원을 조성했다. 영남대 독도연구소는 이 독도자생식물원을 일반 시민 및 초··고등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독도 자생 식물과 생태 환경에 대해 알릴 수 있는 독도교육에 활용하고 있다.
 
  영남대 독도연구소는 20055월 전국 최초로 독도전문 연구기관으로 설립됐다. 200712월에 교육부 정책중점연구소로 선정돼 독도에 대한 역사적 진실을 규명하고 일본 영유권 주장의 허구성을 밝히는 연구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오고 있다. 국제학술대회 개최, 독도 전문학술지 및 독도연구총서 발간, 독도사랑 음반 제작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블로그
  • 미투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