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열기

YU News Room

영남대 인문사회디지털융합인재양성사업단, 다양한 프로그램 개최 N

No.9856875
  • 작성자 홍보팀
  • 등록일 : 2024.03.11 15:31
  • 조회수 : 3131

교육부 ‘인문사회 융합인재양성사업’ 디지털 컨소시엄 참여

일본 지역재생 우수 사례 – 후쿠이현 사바에시 방문 우수 사례 공유

학생 주도형 프로그램, 글로벌 캠프 등 다양한 비교과 프로그램 추진

[2024-3-11]

<영남대 방문단이 사바에시 SDGs 추진센터를 찾아 우수 사례를 공유하였다.>


영남대학교(총장 최외출) 인문사회디지털융합인재양성사업단이 다양한 비교과 프로그램을 추진하여 우수 사례로 주목을 받고 있다.


 영남대 인문사회디지털융합인재양성사업단(단장 노상래 교수)은 2023년 교육부 ‘인문사회 융합인재양성사업’에 선정되어 2026년 2월까지 국비 약 15억 원을 지원받아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영남대 사업단은 ‘지역재생 크리에이팅(찾아라 지역재생의 열쇠!)’을 통해 11개 팀을 국내외 다양한 지역으로 파견하여, 지역재생 성과를 파악하고 콘텐츠를 제작하는 학생 주도형 프로그램을 시행하였다.


 이어서 지난 1월에는 ‘지역재생 글로벌 캠프(후쿠이현의 지역재생을 만나다)’를 열어 일본에서 지역재생 우수 사례로 손꼽히는 후쿠이현을 방문해 관계 기관 및 인사들과 교류를 가졌다. 이 프로그램에서 영남대 사업단의 비전인 ‘지역재생·활성화에 기여하는 디지털 기술, 응용, 서비스 인재 양성’을 달성하기 위해 추진한 우수 사례를 발표하고 향후 추진 방향을 공유하는 자리를 가졌다. 또한, 사바에시 SDGs 추진센터와 함께 프로그램을 구성해 지역재생과 지속 가능한 발전 방안을 마련하는 실질적인 논의를 가졌다.


<영남대 방문단이 지역재생 관련 강의 프로그램 수강하고 있다.>


 사바에시 SDGs 추진센터 세키모토 미츠히로 센터장은 “한국 지역사회에 이바지하고자 하는 영남대학교 학생들의 열의가 느껴졌다”라며 “영남대와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사바에시 사례가 보다 많은 지역에 적용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영남대 사업단장 노상래 교수는 “다양한 비교과 프로그램을 마련하여 학생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유도하고 문제 해결 방안을 모색하도록 한 것에 의의가 있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학생 주도형 프로그램을 마련하여 학생 역량을 키우고, 해외 교류도 활발히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인문사회 융합인재양성사업 컨소시엄 우수성과 경진대회 영남대 수상자>


 한편, 지난 1월 한화리조트 여수 벨메르에서 개최된 ‘인문사회융합인재양성사업 디지털 컨소시엄 우수성과 경진대회’에 6개 팀이 참가해 최우수상(1팀), 우수상(1팀), 장려상(4팀)을 수상하여 영남대학교 사업단의 다양한 비교과 프로그램 운영이 교외에서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